김현권 후보, 군 공항 연계 국가공공특수병원 설립
김현권 후보, 군 공항 연계 국가공공특수병원 설립
  • 유영직
  • 승인 2020.04.14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CT 활용 응급‧후송‧진료 역량을 강화해서 원격진료시스템 구축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상임공동선대위원장이 13일 구미을 김현권 후보를 지지하기 위해 구미를 찾았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상임공동선대위원장이 13일 구미을 김현권 후보를 지지하기 위해 구미를 찾았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상임공동선대위원장이 13일 구미을 김현권 후보를 지지하기 위해 구미를 찾았다.

더불어민주당 김현권 구미을 국회의원 후보는 인접한 의성군 비안면·군위군 소보면에 군 공항(K2)이 들어서는 지리적 이점을 고려해 구미시에 국가특수공공병원을 건립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국방·재난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시민을 위한 의료 서비스를 강화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특히 감염병과 외상 후 스트레스에 초점을 맞춰 최근 의료수요가 늘어나고 있는 트라우마 치료, 신종 감염병 확산에 대비한 전문의료기관 설립을 추진한다면 기존 민·군 병원과 차별화하고 미래지향적인 국가재난플랫폼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김현권 후보는 “ICT 산업이 발달한 구미시의 장점을 살려 재난을 비롯한 긴급 의료수요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국가 및 지역 의료 역량을 강화하겠다”며 “ICT 활용 응급‧후송‧진료 역량을 강화해서 원격진료 시스템을 구축해 의료공급 부족에 대응하고 ICT, 헬기, 음압기 등 다양한 첨단 의료 장비를 갖춘 대량의 환자를 치료할 수 있는 긴급의료체계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13일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은 김현권 후보가 공약하고, 김부겸 대구 수성갑 국회의원 후보가 공유한 가전로봇공장의 구미 유치가 이뤄질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