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가 없다면
장애가 없다면
  • 윤해수
  • 승인 2021.02.09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가 없다면



윤 해 수

 

나는 춤을 췄을 것이다.

나는 나이트에 한 번쯤은 갔을 것이다.

나는 학창 친구들이 많았을 것이다.

나는 카멜레온처럼 멋을 부렸을 것이다.

나는 해외여행을 즐겼을 것이다.

나는 연애 경험이 많았을 것이다.

나는 많은 일들을 했을 것이다.

결혼도 했을 것이고 애기도 있을 것이다.

하지만 나는 지금은 모두 버렸다.

새로운 인생을 살고 있어서 행복을 느낀다.

 



윤해수 시인
윤해수 시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상북도 경산시 박물관로1길 6 재경빌딩 203호
  • 대표전화 : 053-811-5115
  • 팩스 : 053-813-5116
  • 광고문의 : 053-811-511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주
  • 법인명 : 협동조합 경북미디어센터
  • 제호 : 뉴스풀
  • 등록번호 : 경북 아00279
  • 등록일 : 2013-10-07
  • 발행일 : 2013-10-07
  • 발행인 : 이전락
  • 편집인 : 김동창
  • 뉴스풀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poole@naver.com
ND소프트